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인스타그램에 공유 다음카페 바로가기 GH유튜브 바로가기

'여신강림' 이일준, 남다른 존재감 눈길

GH엔터테인먼트 0 263

10f9b98930add580a28943fa03520e35_1608253

 

배우 이일준이 '여신강림'에서 신스틸러로 활약했다.


신예 배우 이일준이 지난 17일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일준(유태훈 역)은 문가영(임주경 역)에게 차은우(이수호 역)와 황인엽(한서준 역)이 싸운 이유를 물었다.

이일준은 “과연 수호신이냐, 갓서준이냐. 둘 중 누굴 뽑을 것인가”라며 문가영과 차은우, 황인엽 사이의 삼각관계에 대해 장난스럽게 물었다. 이어 이일준은 “쉿, 그런데 말입니다. H군은 왜 I양 옆에 앉은 걸까요”라고 덧붙이며 극에 재미를 더했다.

또한, 이일준은 강민아(최수아 역)과의 커플 케미로 시선을 강탈했다. 이일준은 함께 찍은 사진을 보정하는 강민아에게 "자기야, 내 얼굴은 보호 안 해줘?"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나는 두 여자랑 사귀는 기분이다. 내 눈 앞의 최수아랑 별스타의 최수아"라고 말했다. 이에 강민아가 토라진 모습을 보이자, 이일준은 "아니, 이렇게 귀여운데 어떻게 헤어져"라고 달래며 닭살 커플의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일준이 맡은 유태훈은 힙합과 랩을 좋아하며 장난기 넘치는 말투와 행동을 가진 캐릭터이다. 강민아(최수아 역)와 커플로 풋풋하면서도 코믹 발랄한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

'여신강림'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문가영(임주경 역)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차은우(이수호 역)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다.

동명의 인기 웹툰으로 원작으로 한 드라마 '여신강림'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협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문가영, 차은우, 황인엽 등 원작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Comments